농협,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화상교육 실시
상태바
농협,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화상교육 실시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농협(회장 이성희)경제지주 축산경제는 23일 농협 공동방제단 및 방역인력 4740명을 대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 African Swine Fever) 바이러스의 심각성 및 방역의식 고취를 위한 화상교육을 실시했다.

전북대 수의학과 조호성 교수가 23일 농협 공동방제단 및 방역인력을 대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화상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농협]
전북대 수의학과 조호성 교수가 23일 농협 공동방제단 및 방역인력을 대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화상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농협]

이번 교육에서는 전북대 수의학과 조호성 교수를 강사로 초빙해 ASF 바이러스의 특성 및 위험성, 발생 상황, 방역대책 및 강화된 방역시설에 대한 이해를 돕고, 양돈농장 전파를 막기 위한 차단방역의 중요성을 특히 강조했다.

한편, ASF는 2019년 9월 경기도 포천 돼지 사육농장 발생을 시작으로, 최근 충청·경상권까지 발생하고 있어 추가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멧돼지로부터 유입되는 ASF 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농장소독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자”며“강화된 방역시설을 양돈농가가 조속히 설치해 양돈산업 피해를 사전에 차단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