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김량장동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 개소
상태바
용인시 처인구 김량장동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 개소
  • 권혁태 기자
  • 승인 2021.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중앙시장 인근 용인타워 3층 283㎡규모…본격 소상공인 지원 나서

[경기eTV뉴스] 용인시 처인구 김량장동 60-1 용인타워 3층 283㎡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가 개소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는 27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용인센터가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관내 소상공인 지원 업무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상공인 육성과 전통시장‧상점 지원 및 상권 활성화를 위해 설립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준정부기관으로 이날 개소한 용인센터를 비롯해 전국 70개 지역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시는 이번 용인센터 개소로 그동안 수원센터를 이용해 왔던 관내 4만여 소상공인들의 불편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중앙시장을 비롯한 관내 골목 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센터는 앞으로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급, 정책자금(대출) 지원, 소상공인 창업·경영개선 상담 및 교육, 희망리턴패키지 폐업 지원 등 소상공인 관련 다양한 업무를 수행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이 그 어느 때보다 힘든 때에 시기적절하게 용인센터를 개소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센터가 관내 소상공인에 적극적이고 촘촘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상권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시에서도 센터 활성화에 필요한 사항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개소사를 통해 “용인시 소상공인 사업체는 3만8000여개로, 관할 센터의 신규 개소를 통해 지역 소상공인의 지원 효율성이 높아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단은 어려움에 직면한 소상공인들의 피해 회복 지원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정찬민 국회의원, 백운만 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조원희 경기신용보증재단 경영기획본부장 등 관계자 9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