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한 방향은?
상태바
경기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한 방향은?
  • 김용석 기자
  • 승인 2013.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항과 평택호를 잇는 크루즈관광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동화 의원 (새누리당. 평택4) 5분 자유발언

존경하는 일천이백만 경기도민 여러분!
그리고 윤화섭 의장님을 비롯한 선배ㆍ동료 의원 여러분! 김문수 도지사님과 김상곤 교육감님을 비롯한 공직자
여러분들과 언론인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평택 출신 새누리당 이동화 의원입니다.

2009년 10월 7일 경기도가 관광단지 1호로 지정한 평택호 !
「평택지역개발 계획」에 포함되면서 개발의 획기적인 계기를 마련하는 듯하였으나 35년 동안 민원만 늘어가고 그 사이 관광객은 인근 삽교천으로 몰리고 있는 실정입니다.
2013년7월5일 마지막 기회! 평택호관광단지(현덕면 일원) 274만3000㎡(83만평)에 약 2조 5천억을 투자하여 체험·관람시설, 수상레저시설, 관광숙박시설, 휴양레저시설을 조성하여 국제화거점관광단지, 문화적 가치를 지향하는 관광명소, 수변해양생태 관광단지,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휴양 관광단지로서 외국관광객 2,000만 시대를 대비하는 아시아중심의 관광단지로 조성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습니다.
그동안 평택호관광단지 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428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진입도로 등의 기반시설 설치와 수변데크 및 고사분수와 같은 경관자원의 개발과 한국소리터, 평택호예술관 건립 등의 문화 공간 확보를 통한 관광객 유치 및 관광단지활성화를 꾀하고 관광단지의 전면개발을 위한 막대한 재정확보의 한계성을 극복하고자 민간투자 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그러나 1차 ~ 2차 민간제안 사업을 추진하였으나 공공투자관리센터의 적격성 조사결과 재무성과 경제적 타당성 미흡하여 채택되지 않았고 3차 민간제안사업 (SK 컨소시엄)이 적격성 검토 중으로 이번에 진행 중인 민간투자사업이 평택호 관광단지로는 마지막 기회로 생각되는데, 민간투자법상 적격성 조사 시 공공성 및 수익성을 동시 충족하기는 어려운 실정으로 좋은 결과를 위해서 경기도가 적극적으로 나서서 그 역할을 다 해 주시길 부 탁 드립니다.
평택항은 중국과 최단거리에 위치하는 지리적 입지를 갖추고 있는 수도권의 해양 진입 관문으로 서해안권 핵심 거점 항으로서 위상을 지니고 있어 평택항의 글로벌 항만 경쟁력 강화를 위해 무엇보다 선행되어야 할 것은 평택항국제여객 터미널의 확충과 크루즈기반 시설의 구축입니다.
2005년 이후 8년 동안의 평택항 여객 수송 현황을 비교해 보면 2005년 18만 여명이었던 것이 2012년에는 52만 여명으로약 3배 가까이 증가하였습니다. 또한 최근 카페리 내·외국인 이용객 현황을 분석해 본 결과, 2011년에 26.6%에 불과했던 외국인 이용객 비율이 2012년에는 41.6%로 증가했습니다. 이는 평택항을 통해 경기도로 유입되는 외국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음을 단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렇듯 평택항을 통해 유입되는 외국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임에도 불구하고, 현재 평택항 주변에는 관광인프라 뿐 아니라 상업 및 편의시설 조차 제대로 마련되지 않은 실정입니다.
최근 크루즈관광시장은 국제적 금융위기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세계관광기구(UNWTO)는 크루즈관광산업을 향후 수요가 급증할 ‘10대 관광트렌드’로 예측한 바 있습니다.
이러한 추세와 함께 국내 크루즈 기항 횟수 역시 2008년 이후 점차 증가하여 2012년에는 222회에 이르렀으며, 이러한 증가추세는 향후에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국내에서 크루즈를 기항하고 있는 부산, 인천, 여수, 제주항으로 특히 부산 및 인천항은 크루즈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전략을 펴고 있습니다.
크루즈 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기초 환경개선은 물론이고, 크루즈 항만도시의 관광경쟁력 강화를 위한 맞춤형 관광정
책을 수립하기 위해 노력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평택항 역시 이에 대한 발 빠른 대응을 위해 적극적인 개발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평택항은 수도권의 해양 진입 관문이자 서해안권 핵심 거점항으로서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 만큼 크루즈 유치를 통한 글로벌 항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는 데 집중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를 위해 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을 확충하고, 평택호 관광단지와의 적극적인 연계와 함께 평택항 내 관광 인프라를 확대해야 합니다. 또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외국 관광객에 대응하기 위해 크루즈를 유치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해야 할 것입니다.
지난 4월에 “경기평택항만공사의 설립 및 운영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통과 되었습니다. 본 개정안에는 마리나·도서·해양관광레저 등 해양개발사업은 물론이고, 체육사업, 관광사업 등의 각종 수익사업이 가능하도록 반영되었습니다. 이번 개정안을 바탕으로 향후 평택항 및 경기해양 관광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이 확대· 추진 될 수 있도록 평택호과 평택항 개발을 위한 구체적인 전략적 모색이 이루어질 시점이라는 것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본 의원의 발언을 마칩니다.

끝까지 경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