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들어가
상태바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들어가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이하 연구단체)’가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김계순 의원을 대표의원으로, 신명순‧배강민 의원이 참여한 연구단체는 5일 첫 모임에서 담당부서인 여성가족과로부터 김포시 여성친화도시 추진현황과 향후 계획, 업무추진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들어가.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들어가.

이날 회의에서 박경애 여성가족과장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위한 김포시 추진계획과 함께 행정조직‧시민참여‧민관협력 활성화 추진성과와 여성친화도시 5대 목표별 주요사업 성과 등을 설명했다.

이어,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에 필요한 5대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여성가족과뿐 아니라 시청 모든 부서 사업에 여성친화적 요소도입 중요성을 강조하며, 의회의 적극적인 지원 또한 요청했다.

이에 연구단체에서는 기관평가를 담당하고 있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을 방문해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대한 김포시의회의 관심과 의지를 표명하기로 하고, 오는 24일에는 연구단체 참여의원과 여성가족과 공무원, 지난해 여성친화도시 조성 정책토론회를 함께한 패널과 관련교육을 진행하기고 결정했다.

이에 덧붙여 향후 연구계획을 확정했는데 4~7월까지는 여성기업인을 시작으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해 정책과제를 검토하고, 이후 11월까지 정책과제 부서협의, 전문 세미나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하며 연구결과 다듬어 결과를 도출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김계순 대표의원은 “연구단체가 민관의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민간단체, 시 집행부서와의 소통에 힘을 쏟겠다”며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위해 의회와 집행기관이 협업해 힘을 모으자”는 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