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저소득층 자활근로사업 활성화 위한 간담회 개최
상태바
화성시, 저소득층 자활근로사업 활성화 위한 간담회 개최
  • 권혁태 기자
  • 승인 2021.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화성시(시장 서철모)가 지난 24일 향남읍 소재 화성지역자활센터에서 ‘화성자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저소득층 자활근로사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 화성시
저소득층 자활근로사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 화성시

간담회는 박민철 복지국장, 남윤수 화성지역자활센터장, 이연옥 복지사업과장을 비롯한 자활근로사업 관계자 8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사람중심’ 맞춤형 자활사업 추진 ▲자활전담사례관리 도입 ▲저소득층 자활근로사업 참여 확대 ▲참여자 욕구 및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자활근로사업 발굴 ▲사회적경제기업과 협업체계 구축 ▲중앙부서 공모사업 참여 방안 등을 논의했다.

또한 지역자활센터 운영 중 건의사항을 정취하고 참여자 및 종사자의 안전을 위한 방역지침 준수 및 철저한 방역관리를 요청했다.

박민철 복지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및 고용시장 불안 등 매우 어려운 시기에 취업 역량이 부족한 저소득층을 위한 일자리 확대와 자립역량강화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지역자활센터는 청소, 택배, 카페, 편의점 등 총 10개 자활근로사업단을 운영, 연간 319명의 저소득층 주민이 참여 중이다.

특히, 올해는 저소득 계층에 기술습득·자립지원 강화를 위한 주거복지사업단, 청년자립도전사업단이 신설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