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1인창조기업 성공을 위해 계원예술대학교와 또 한 번 손잡다
상태바
의왕시, 1인창조기업 성공을 위해 계원예술대학교와 또 한 번 손잡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창조기업에 디자인 접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경기eTV뉴스] 의왕시는 20일 시청 시민소통실에서 김상돈 의왕시장과 송수근 계원예술대학교총장, 심한수 계원예술대학교 연구산학협력처장, 의왕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의왕시1인창조기업지원센터 운영을 위한 계원예술대학교와의 업무협약을 새로 체결했다.

의왕시, 계원예술대학교와 업무협약 체결.
의왕시, 계원예술대학교와 업무협약 체결.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창업기업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이번 협약은 위기 속에서도 창업기업의 생존과 창업성공을 위해 양 기관이 노력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의왕시는 지난 2015년부터 계원예술대학교와 함께 센터를 운영하면서 센터운영평가 결과 2016~2017년 S등급, 2018~2019년 A등급을 받았고, 2017~2020년에는 거점센터로 지정을 받았다. 특히, 지난해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센터부문에서 전국 50개 센터 중 유일하게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우수 창업지원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의왕시와 계원예술대학교는 그동안 특화된 디자인창업지원 프로그램인 디자인터칭데이(디자인멘토링), 가족회사협력(디자인기술개발, 인적교류) 등 다양한 지원사업으로 1인창조기업에 디자인 접목을 위한 노력을 펼쳐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센터 개소 이후 누적매출 192억원, 고용창출 95명, 투자유치 41억원, 지식재산권 80건 등 우수한 실적을 이뤄냈다.

또한, 오는 7월에는 의왕시 포일동에 새롭게 개소하는 ‘포일어울림센터’ 8층에 1인창조기업지원센터가 ‘스타트업지원센터’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이전하게 되어, 그간 부족했던 협업공간(코워킹스페이스)과 스튜디오, 메이커스페이스 등의 지원시설을 비롯해, 1인창조기업이 졸업 후에도 의왕시에서 지속적인 사업을 할 수 있도록 창업단계별로 사무공간(창업보육센터, 기업성장지원센터)을 마련하여 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상돈 시장은 “의왕시1인창조기업지원센터가 1인창조기업과 예비창업자들의 보금자리를 만들고 다양한 정책지원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본 협약에 이르렀다”면서 “이번 협약이 의왕시에 건강한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새로운 도약의 기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의왕시1인창조기업지원센터는 2015년부터 3년마다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센터지정을 받아왔으며, 2021~2023년에도 재지정을 받아 센터를 운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