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입장 발표
상태바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입장 발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은 “지난해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시민 생명 민생을 지키는 방어전이었다면 올해는 민생과 경제회복을 위한 공격전이 될 것”이라며 “인천시의회는 시 정부와 협력해 안전한 백신 접종으로 국민을 지켜내고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오늘 이 자리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최선의 단어가 ‘버팀’이라 송구스럽고 죄송한 마음”이라며 “우리는 위기에 가장 강한 민족이며, 공동체의 위기는 우리 심장이 하나로 뛰는 계기가 된다”고 강조했다.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입장 발표.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입장 발표.

다음은 입장발표 전문이다.

존경하는 300만 인천시민 여러분!

인천광역시의회 의장 신은호입니다.

앞서 박남춘 시장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저 역시 엄중하고 막중한 책임감으로 이 자리에 서게 되었습니다.

3차 대유행의 기세는 새해 들어 한풀 꺾였지만 아직은 안심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가장 시급한 문제는 민생안전과 경제회복입니다.

코로나가 주는 고통의 무게는 모두에게 공평하지 않았습니다.

인천광역시의회는 고통의 무게를 함께 나누고 시민여러분께서 보여주신 성숙한 시민의식과 특별한 희생에 대한 지원을 우선순위에 두고 적극적인 자세로 필요한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겠습니다.

앞서 박남춘 시장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인천형 민생경제의 핵심은 ‘선택과 집중’입니다. 코로나19의 3차 확산세와 거듭된 사회적 거리두기의 연장 속에 무너지는 정책사각지대 맞춤형 지원을 기본으로 공공의 이익과 안전을 위해 고통 속에서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위태롭게 서 계시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을 운영하시는 분들에게 버틸 수 있는 힘을 드리는데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난해가 코로나 위기 속에서 시민 생명 민생을 지키는 방어전이었다면 올해는 민생과 경제회복을 위한 공격전이 될 것이며 의회는 시 정부와 협력해 안전한 백신 접종으로 국민을 지켜내고 민생경제 회복을 위하여 총력을 다 할 것입니다.

인천광역시의회는 정부지원과 별도로 마련된 맞춤형 3대 긴급지원금 1729억원과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특별금융지원을 위한 4025억원의 예산이 정말 가장 필요한 곳에 가장 적절한 방식으로 차질 없이 지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또한 민생안전과 경제회복을 위해 추가적인 대책이 필요하다면 시기가 언제든지 주저하지 않고 앞장서나가겠습니다.

코로나19로 멈춰버린 일상에도 불구하고 정부와 의회를 믿고 ‘연대와 협력’이라는 가치를 잘 지켜주신 시민여러분께 이 자리를 빌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시민여러분께 오늘 이 자리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최선의 단어가 ‘버팀’이라 송구스럽고 죄송한 마음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위기에 가장 강한 민족입니다. 전 세계적으로 방역수칙을 가장 잘 준수하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그런 우리의 저력으로 백신 없는 한해를 서로에게 백신이 되어 잘 이겨내 왔습니다.

이제 진짜 백신의 충분한 확보를 통해 올 2분기가 끝나는 여름이 되면 확산세가 꺾이고 늦어도 올 겨울이면 ‘집단면역’형성을 기대해볼 수 있습니다. 조금만 더 힘을 내주시기 바랍니다.

존경하는 시민여러분

공동체의 위기는 우리 심장이 하나로 뛰는 계기가 된다고 늘 강조해왔습니다. 우리는 함께입니다. 우리는 함께이기에 외롭지 않습니다. 인천광역시의회는 시민여러분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멈추지 않는 희망과 새로운 도약의 길을 향해 한발 한발 함께 나아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