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사랑의열매, 서울시 사회복지기관 25개소에 4억6000만원 전달
상태바
서울 사랑의열매, 서울시 사회복지기관 25개소에 4억6000만원 전달
  • 권오준 기자
  • 승인 2021.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 발전목표(C-SDGs)를 활용해 다양한 영역에 배분사업 진행

[경기eTV뉴스]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가 12일 사랑의열매회관에서 2021년 지원사업으로 선정한 사회복지기관 25개소에 지원금 4억6000여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2021년 신청사업 선정기관 대표로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 김미경 관장(오른쪽 두 번째)이 서울 사랑의열매 김용희 사무처장(왼쪽 두 번)과 배분금 전달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년 신청사업 선정기관 대표로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 김미경 관장(오른쪽 두 번째)이 서울 사랑의열매 김용희 사무처장(왼쪽 두 번)과 배분금 전달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 사랑의열매는 지난해 7월 서울시 사회복지기관·단체·시설을 대상으로 복지사업을 공모했다. 총 89개소가 접수됐으며 예비, 서류, 면접심사를 통해 기관 25개소를 선정했다.

사업비는 기관당 3000만원 이내로 지역사회 변화와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파급력 있는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2021년 신청사업은 지속가능 발전목표(C-SDGs)를 활용해 다양한 영역에 지원되며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뉴노멀 시대에 맞게 언택트 프로그램 위주로 지원한다.

또한, 서울 사랑의열매는 사업의 올바른 이해를 통해 투명하게 배분금이 집행되도록 하기 위해 진행하는 사업수행 및 회계교육을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김용희 서울 사랑의열매 사무처장은 “2021년 신청사업 진행은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현장의 의견을 빠르게 듣고 반영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할 것이다. 앞으로도 더 많은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