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희 경기도의회 의원, “주민 생존권 위협하는 용문산 사격장 폐쇄해야!”
상태바
전승희 경기도의회 의원, “주민 생존권 위협하는 용문산 사격장 폐쇄해야!”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사격장 훈련소음 및 오발 사고로 주민 생존권, 재산권 피해 심각
‘용문산 사격장 폐쇄 촉구 집회’ 참여해 사격장 폐쇄·이전 촉구에 나서

[경기eTV뉴스]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전승희 의원(더민주, 양평비례)은 심각한 사격장 소음과 오발 사고 등으로 수십 년간 피해를 입고 있는 ‘용문산 군 사격장’ 인근 주민들의 생활권 보장을 위해 23일 ‘용문산 사격장 폐쇄 촉구 집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전승희 경기도의회 의원, “주민 생존권 위협하는 용문산 사격장 폐쇄해야!”
전승희 경기도의회 의원, “주민 생존권 위협하는 용문산 사격장 폐쇄해야!”

양평군 양평읍에 위치한 ‘용문산 군 사격장’은 도심을 가로지르는 위치에 있어 인근 주민들은 40여 년간 사격훈련으로 인한 극심한 소음에 시달려 왔다. 게다가 지난주에는 사격훈련장 포탄 오발 사고로 훈련용 포탄이 인근 논에 떨어져 폭발하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하는 등 인근 주민들의 생존 위협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양평군 ‘양평용문산사격장폐쇄 범군민 대책위원회’는 사격장으로 인한 피해에 분노한 주민 100여명이 결집해 ‘용문산 사격장 폐쇄 촉구 집회’에 나섰으며, 이날 집회에는 전승희 의원 외에도 정동균 양평군수와 전진선 양평군의회 의장 및 군의원, 김선교 국회의원, 최재관 민주당 지역위원장 등이 함께 참석했다.

‘용문산 사격장 폐쇄 촉구 집회’
‘용문산 사격장 폐쇄 촉구 집회’

전승희 의원은 “그동안 용문산 사격장의 밤낮 없는 사격훈련으로 인한 극심한 소음피해와 더불어 빈번한 오발 사고 등 발생으로 총알과 포탄이 인근 농경지에 떨어지면서 주민들의 불안감이 극심한 상황”이라며, “국가 방위라는 명목하에 인근 주민들은 오랜 기간 생존에 위협을 느끼며 고통을 감내해 왔으나, 국방부에서는 아무런 대책조차 세우지 않고 있어 주민들의 생존권과 재산권 침해가 심각하다”고 말하고 “군 사격장을 폐쇄하고 이전하여 수십 년간 피해를 입어 온 주민들의 권리 보장에 나서야 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