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보라빛 톡톡(talk talk)’…시민과 대화의 창을 열다
상태바
안성시, ‘보라빛 톡톡(talk talk)’…시민과 대화의 창을 열다
  • 오재빈 기자
  • 승인 2020.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소통 프로그램. ‘보라빛 톡톡’ 통해 일상 속 소소한 고민 나눠
김보라 안성시장, 시민의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여

[경기eTV뉴스]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각계각층의 다양한 시민들과 일상생활 속 소소한 고민·고충을 함께 이야기하며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는 찾아가는 소통 프로그램 『보라빛 톡톡(talk talk)』의 첫 촬영을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시민들의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소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각계각층의 시민들과 만나 다양한 이야기를 듣고 시정에 접목하고자 ‘보라빛 톡톡’을 기획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보라빛 톡톡’ 첫 회는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다문화가족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과 한국 생활 적응 이야기를 듣기 위해 결혼이민자들과의 만남의 자리로 마련되었다.

이 자리에는 안성시에 정착하여 행복하게 살아가고 있는 결혼 11년차 주부 윤해림(31세)씨를 비롯하여 이복희(32세), 구마리(40세), 김아나스타시야(32세) 등 4명의 결혼이민자가 참여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출연자중 제일 먼저 한국에 정착한 구마리(스리랑카, 40세)씨는 “한국에 처음 왔을 때는 문화적 환경, 언어 소통 등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안성시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초기 이민자들에 대한 교육을 통해 많은 도움을 받아 지금은 단란한 가정을 이루고 행복하게 살고 있다”고 자랑했다.

또한, 출연자 4명 모두는 “김보라 안성시장과 대화의 시간을 갖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본국에 있었으면 상상도 못할 일인데 시에서 이런 자리를 마련해주어 감사하고, 오늘 함께한 시간이 오래도록 남을 뜻깊은 추억이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보라빛 톡톡’은 시민들과 함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 매월 시민들을 만나는 자리인 만큼 이 시간을 통해 시민들의 생각이 무엇인지 귀담아 경청하며 시정발전 방향에 접목하겠다”고 전했다.

안성시는 앞으로 매월 한차례씩 ‘보라빛 톡톡’을 진행하며, 시장과 만나 대화를 나눌 시민들을 공개적으로 모집하여 다양한 시민이 참여하는 대화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달 20일 첫 촬영한 ‘보라빛 톡톡’은 오는 30일 안성시 기관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해 전파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