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사업 연구모임’, 아카데미 개최
상태바
군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사업 연구모임’, 아카데미 개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군포시의회(대표 성복임) 의원연구단체가 장애예술인과 발달장애의 이해를 위한 아카데미를 진행한다.

군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사업 연구모임’, 아카데미 개최
군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사업 연구모임’, 아카데미 개최

25일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방안 모색을 위한 연구모임’(대표의원 신금자, 연구의원 장경민, 이우천, 홍경호)은 의회 문화강좌실에서 1차 강의를 가지며 아카데미의 시작을 알렸다.

이번 ‘발달장애 예술인 지원사업 연구모임 아카데미’는 발달장애를 이해하고 장애예술인에 대한 지원 필요성을 인지해 다방면의 지원책을 보다 적극적으로 모색하기 위한 연구모임 활동의 일환이다.

25일 개최된 1강 김월식 작가(다사리문화기획학교 교장, 무늬만 커뮤니티 디렉터)의 ‘장애예술이란? 총체적 난 극 : 렛잇비’에서는 색다른 표현을 시도하는 장애예술인을 문화다양성의 측면에서 인정해줘야 한다고 강조하며 장애예술에 대한 총체적인 강의를 펼쳤다.

신금자 대표의원은 “이번 아카데미는 발달장애에 대한 편견을 무너뜨리고 장애예술인에 대한 인식 개선을 이끌어줄 것”이라며 “우리 연구모임 활동의 바탕이 될 교육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원격 어플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흔치 않은 교육인 만큼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총 5강으로 계획된 아카데미는 이후 2강 서찬석 작가의 ‘예술 현장의 이해’, 3강 최선영 대표(창작그룹 비기자)의 ‘스튜디오 그리고 무엇이 필요한가’, 4강 이하나 대표(문화공동체 하응)의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평생학습’, 5강 조경숙 이사(사단법인 로아트)의 ‘대야미 스튜디오’가 비대면 ZOOM 어플을 활용하여 10월 1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