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에서 만나는 거리공연 ‘숲속의 랜선 파티’
상태바
온라인에서 만나는 거리공연 ‘숲속의 랜선 파티’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수원연극축제 공모작 중 5편 공연 영상 기록 촬영

[경기eTV뉴스] 온라인에서 만나는 거리공연 ‘숲속의 랜선 파티’가 진행된다.

수원시, (재)수원문화재단이 주최·주관하고 (재)경기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숲속의 랜선 파티’가 9월 28일부터 매주 온라인으로 열린다.

미완성인간.
미완성인간.

9월 19일(토) 푸른지대창작샘터, 경기상상캠퍼스에서 코로나19 팬데믹 선언으로 2020 수원연극축제가 취소됨에 따라, 경기문화재단 네트워크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경기문화재단 도민공감공연 <청년을 노래한다>와 연계한 후속사업을 추진한다.

코로나 확산상황을 고려하여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 공연 하이라이트 영상을 제작하여 내년도 수원연극축제를 기약하고 기대하는 계기를 마련한다.

2020 수원연극축제 국내공모작 중 5편을 푸른지대창작샘터와 경기상상캠퍼스의 실내공간에서 지난 19일(토) 무관중 공연을 진행했다.

거인의 책상.
거인의 책상.

<숲속의 랜선 파티> 영상은 총 6편으로 제작, 오는 28일(월) 전체 하이라이트 영상을 시작으로 11월 2일(월)까지 매주 1편씩 총 6주 동안 수원연극축제 SNS(www.facebook.com/shftf1996/)와 수원문화재단 유튜브채널(www.youtube.com/c/suwoncf)을 통해 공개한다.

수원문화재단은 코로나19로 수원의 대표 공연예술축제인 ‘수원연극축제’ 전면 취소의 아쉬움으로 후속사업에 대한 기획 시작했다.

더프레임.
더프레임.

이어진 장마와 태풍, 코로나 재확산에 따라 대면행사에서 최종 무관중 공연 영상 촬영으로 사업을 변경했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공연의 하이라이트와 참여 공연팀의 인터뷰를 담은 영상을 제작, 코로나19의 확산 이후, 공연단체의 현 상황을 기록하고 코로나 이후의 공연예술축제에 대해 생각해보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숲속 야외 현장에서 관객과 함께 하지 못하는 아쉬움은 크지만, 영상으로라도 수원연극축제를 기억하고 아껴주시는 시민들과 일부 공연을 공유하고 내년 축제를 기약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