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인천 개최 확정’
상태바
2023년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인천 개최 확정’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0.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2023년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가 인천에서 개최된다.

인천시는 당초 올해 9월 인천 송도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던 「2020년 제53차 아시아개발은행(Asian Development Bank, ADB)* 연차총회」의 2023년 연기개최가 ADB 거버너 총회(9.18.)에서 최종 승인됐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2020년 ADB 연차총회는 ADB본부(마닐라)가 주관하는 화상회의로 대체되어 9월16~18일까지 사흘 동안 개최됐으며, 18일 거버너 총회에서 2023년 제56차 연차총회를 한국의 인천에서 5월 2일(화)부터 5일(금)까지 나흘 간 개최하는 방안이 최종 확정됐다.

또한 이번 총회에서는 연차보고서, 예산안 등 주요 안건 처리를 위한 비즈니스세션(거버너 총회)과 ASEAN+3 장관회의, 세미나 등 부대행사를 통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코로나19 대응과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역내 회원국들의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시는 성공적 개최 지원은 물론 그린 마이스, 세계1위 바이오의약품 생산도시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인천도시브랜딩, 제조·물류, 스마트 시티 등 주요산업 투자유치, 아트센터, 트라이볼 등 인천 유니크 베뉴와의 콘텐츠 연계기획을 통한 인천지역문화의 세계적 확산 등 한층 더 강화된 성공개최 전략을 강구할 계획이다.

박찬훈 시 문화관광국장은 “인천시의 강력한 의지로 개최지 변경 없이 인천에서 개최되는 결실을 맺게 됐다며, 연차총회가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여 인천시가 국제회의 중심도시로 발돋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