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상태바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 권오준 기자
  • 승인 2020.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북병원 선별진료소 및 은평소방학교 생활치료센터 방문

[경기eTV뉴스] 서울시가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기간(8.30.~9.6.)을 ‘천만시민 멈춤 주간’으로 운영 중인 가운데,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은 9월1일(화) 오후 서북병원 선별진료소와 은평소방학교 생활치료센터를 연이어 방문해 의료방역 현장을 점검했다.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우선, 서 권한대행은 15시 40분 서북병원 선별진료소와 치료병동 간호사실을 방문해 확진자 진료현황을 점검하고, 코로나19 전파 차단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과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서울특별시서북병원(박찬병 원장)은 결핵과 신종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감염병 전문병원으로, 지난 2월 서울시 감염병관리기관으로 지정받았다.

현재 113개 코로나19 전용 입원실을 운영하며 서울시 코로나19 대응 전문병원으로서 구심점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코로나19 의료방역 현장점검

17시에는 경증환자 치료 확대를 위해 서울시가 지난 달 25일부터 운영을 시작한 은평소방학교 생활치료센터를 찾아 의료지원반과 수도방위사령부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또 은평소방학교 생활치료센터 의료지원을 맡고 있는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과 면담하고 코로나19 확산추이와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서 권한대행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최전선인 의료현장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서울시는 현장과 긴밀하게 소통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해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 환자들이 적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고 의료진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 나가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