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코로나19 특별장학금 지급
상태바
인하대, 코로나19 특별장학금 지급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인하대(총장‧조명우)는 올해 1학기 수업료의 7.14%를 코로나19 특별장학금으로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인하대 전경
인하대 전경

장학금 총액은 38.5억원 정도이다. 학생 본인 전공 계열에 따라 최대 37만원까지 지급된다. 재원은 학교와 학생회의 예산 절감을 통한 자구 노력분과 교직원 및 총동창회의 기금 등으로 마련되었다.

지급 대상은 1학기 학부 전체 재학생 17,507명 중 14,682명이다. 무료복학자, 부분등록생 및 8월 졸업예정자는 지급 대상에 포함되고 중도휴학자 및 제적, 자퇴생은 제외된다.

해당 장학금은 등록금성 장학금으로 지급되기 때문에, 학생들은 금학기 수업료에서 장학금을 제외한 금액, 즉 실제 납부한 수업료 내에서 장학금을 수혜할 수 있으며, 따라서 2020-1학기 전액장학생은 수혜 대상에서 제외된다.

장학금은 14일까지 본인 명의의 정상 계좌가 확인된 학생들을 대상으로 8월 말 1차 지급 예정이다. 이어 9~10월 중 2~3차로 나누어 지급된다.

김웅희 학생지원처장은 “학기초부터 진행된 10여차례의 학사운영 간담회 및 수차례의 대학발전위원회를 통해 학생과 학교간 긴밀한 협의를 진행해 왔고, 대학 구성원 모두의 노력의 결과로 공대학생 기준 30만원(7.14%)이라는 학습 지원 및 독려를 위한 특별장학금을 지급하게 되었다”며, “코로나19특별장학금이 그동안 지치고 힘들었을 학생과 학부모 여러분들에게 조금이라도 위로와 격려가 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