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혁신의 각오로 후발주자의 장점 살릴 것”
상태바
김보라 안성시장, “혁신의 각오로 후발주자의 장점 살릴 것”
  • 오재빈 기자
  • 승인 2020.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론 브리핑 개최, 주요 분야별 시정 운영 방향 제시

[경기eTV뉴스] 김보라 안성시장은 24일 안성시청 대회의실에서 언론인 25여 명과 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새로운 안성, 시민과 채워갈 미래’를 주제로 언론 브리핑을 개최했다.

김보라 안성시장, “혁신의 각오로 후발주자의 장점 살릴 것”
김보라 안성시장.

김보라 시장은 지난 4월 16일, 취임과 함께 민선 7기의 시정 목표를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으로 선정하고, 공동체 의식을 핵심으로 ‘공유, 공정, 공감, 공존, 공생의 목표’를 추진해 왔다.

당초 56개의 공약은 공약이행단평가의 검토를 거쳐 5개 분야 64개로 정비되었다. 이 가운데 7대 중점 공약은 ▲코로나19 극복 500억원 규모 추경안 시행 ▲경기도 반도체 클러스터 편입 추진 ▲버스준공영제 도입 시민 이동권 보장 ▲무료 와이파이망 구축 스마트 도시 기반 구축 ▲모든 세대가 함께 공유하는 공도 시민청 건립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 사업 추진 ▲호수관광 벨트화 추진으로 슬로시티 생태 관광산업 육성 등이다.

64개 공약 이행을 위한 총 사업비는 2조2천180억원으로, 이 가운데 시비는 전체 예산의 약 14.8%인 3천278억원이고, 나머지 1조8천902억원은 국비와 도비, 민간 투자 등으로 충당하게 된다.

전체 공약 가운데 임기 내 완료 가능한 사업은 75%인 48개이며, 사업 주체는 시 54개, 경기도 4개, 중앙부처 4개, 기타 2개로 집계되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껍질을 벗겨 새롭게 하는 ‘혁신의 각오’로 도시 발전을 이뤄 갈 것”이라고 밝혔다.

브리핑은 코로나 예방을 위해 지역지와 지방지 등 최소한의 언론인만 참석한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고 진행되었다.

취임 100일을 맞은 김보라 안성시장은 7대 중점 공약 가운데, 첫 번째 공약인 ‘코로나19 추경 500억원 편성’과 관련해, 취임 한 달 만인 지난 5월 14일, 추경안 612억원이 의회를 통과하며, ‘약속을 지키는 시장’의 이미지를 각인시킨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