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사업으로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 앞당긴다
상태바
인천시, 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사업으로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 앞당긴다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0.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과기정통부(한국정보화진흥원) 공모사업 1위로 선정

[경기eTV뉴스]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테크노파크(원장 서병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정보화진흥원)의 「2020년 중소기업 빅데이터 분석·활용지원」 공모사업에 1위로 선정 되었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중소기업에게 데이터 전문기업을 연계해 주고 데이터 분석결과를 기업 비즈니스에 도입하여 신규 사업 아이템을 창출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는 내용으로 2020년 8월부터 12월까지 사업비 4억8천만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공모사업 수행기관인 인천테크노파크는 본 사업에 응모하기 전인 2020년 2월에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전 수요조사를 실시한 결과 2,669개 기업이 응답하여 88%의 참여의향을 보였으며 7월중에 데이터 컨설팅·솔루션 전문기업을 선정하고 ▹인천지역 수요기업(25개사) 발굴 ▹교육·세미나(2회) ▹현장방문 컨설팅(75회) 등의 사업 프로그램을 시행하게 된다.

박남춘 시장은 “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사업을 통하여 제품·서비스 기획, 제조 공정, 영업 마케팅, 사후 관리 등 전 가치사슬에 대한 데이터 기반 컨설팅 제공으로 관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 모델을 창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