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상태바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가족봉사단 60팀…코로나19 예방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

[경기eTV뉴스] 용인시는 지난 4~7일 기흥장애인복지관의 행복마을 지킴이 가족봉사단이 관내 고령 장애인 300여명에게 비대면으로 생활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매년 가족봉사단을 꾸려 취약계층 장애인을 돕는 봉사활동을 운영해왔는데 코로나19 위기로 대면 접촉이 어려워지자 물품을 전달하는 식으로 전환한 것이다.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60팀의 봉사자들은 부모의 차량을 이용해 복지관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물품을 수령한 뒤 대상 가구 문 앞에 전달하고 전화로 수령여부와 안부를 확인했다.

마스크와 치약, 칫솔, 세탁세제 등 생필품은 복지관이 삼양식품, 하이트진로음료, 롯데건설 등 기업체에서 후원받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복지관이 감염병 위기로 어렵게 지내는 장애인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봉사를 해줘 감사하다”며 “비록 봉사자와 장애인이 거리두기로 직접 만나진 못했지만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복지관은 기흥구 15개 동의 추천으로 대상 가구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