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홍보대사 ‘임영웅’ 팬들, 쌀 31포 등 사랑의 기부행렬
상태바
포천시 홍보대사 ‘임영웅’ 팬들, 쌀 31포 등 사랑의 기부행렬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대전에 거주하는 익명의 80대 어르신이 2일 임영웅 팬임을 밝히며 포천시에 어려운 조손가정에 전해달라며 쌀 31포(20kg)을 보내왔다.

포천시 홍보대사 ‘임영웅’
포천시 홍보대사 ‘임영웅’

어르신은 “50대 아들의 항암치료로 힘겨운 일상을 보내고 있을때 임영웅의 노래를 들으며 많은 위안과 감동을 받았으며, 그 고마운 맘을 전할 길 없다가 임영웅의 고향인 포천시에 기부하게 되었다”며 “기부자도 어릴적 조모에게서 자랐기에 어려운 조손가정에 전달을 희망한다”는 뜻을 밝혔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가운데 후원해 주신 것에 대하여 감사을 표하며, 소외되고 어려움에 처한 조손가정 등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이처럼 자랑스러운 포천의 아들, 포천시 홍보대사인 임영웅 팬들의 자발적인 선행이 줄을 잇고 있다.

지난 3월 임영웅 공식팬클럽 ‘영웅시대’에서 코로나 방역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시작으로, 5월 ‘해외팬클럽’에서 노인맞춤돌봄대상자 지원을 위한 성금 400만원을, 6월에는 ‘서울·경기 5개지역 팬클럽 회원’들이 임영웅 생일을 맞아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1620만원을 포천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 및 포천시교육재단 장학금으로 지원했다.

또한, 임영웅 팬클럽 개인회원은 매월 10만원씩 정기기부와 파주시 밸리댄스팀의 버스킹 공연수익금 40만원을 포천시에 기부하는 등 임영웅 팬들의 선한 행렬이 계속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