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9일 15시 현재, 수원중앙침례교회 예배를 통한 집단감염은 파악되지 않아”
상태바
“6월 29일 15시 현재, 수원중앙침례교회 예배를 통한 집단감염은 파악되지 않아”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8번 확진자 입원했던 병원, 입원환자 등 73명 대상으로 전수조사

[경기eTV뉴스]조무영 수원시 제2부시장은 “6월 29일 15시까지 역학조사에 따르면, 수원중앙침례교회 예배를 통한 집단감염은 파악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조무영 제2부시장이 수원시 92~98번 확진자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조무영 제2부시장이 수원시 92~98번 확진자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조무영 제2부시장은 6월 29일 오후 3시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6월 27~28일 발생한 수원시 코로나19 확진자 7명(92~98번) 중 93·94·97번 확진자가 수원중앙침례교회 신도”라며 “감염 원인은 교회 예배가 아닌 교인들 간 접촉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93·94·97번 확진자가 방문한 수원중앙침례교회는 ‘마스크 착용’, ‘2m 이상 거리 두기’, ‘교회 내 식사 미제공’ 등 방역수칙을 이행한 것으로 파악돼, 교회 내 밀접 접촉으로 인한 ‘확진자의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역학조사관 판단에 따라 확진자와 같은 시간에 예배에 참석한 교회 관계자와 신도 797명 전원이 ‘수동감시 대상자’로 분류됐다. ‘수동감시’는 ‘자가격리’·‘능동감시’보다 낮은 감시 수준으로 수동감시 대상자는 발열·호흡기 증상이 있을 때 거주지 보건소로 연락해 후속 조치를 하게 된다.

수원시 92~98번 확진자 발생 체계도(추정)
수원시 92~98번 확진자 발생 체계도(추정)

조무영 제2부시장은 또 “수원시 98번 확진자가 6월 20일부터 27일까지 서둔동 연세정형외과 입원 치료한 사실을 확인했다”며 “입원환자 등 73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6월 29일 새벽, 병원 내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입원환자·보호자 27명을 대상으로 1차 검진을 했고, 27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98번 확진자가 입원했던 기간에 입·퇴원한 환자를 비롯해 병원 근무자, 간병인, 방문객 등 46명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하고 있다. 연세정형외과는 잠정 폐쇄됐다.

조무영 제2부시장은 “현재 관련 교회, 병원과 긴밀하게 협력해 신속하게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심층 역학조사를 마치는 대로 조사 결과를 우리 시 홈페이지와 SNS에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