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재난기본소득 25만원 긴급 지원 발표
상태바
안성시, 재난기본소득 25만원 긴급 지원 발표
  • 오재빈 기자
  • 승인 2020.0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초, 의회 심의 거쳐 ‘지역 화폐’로 지급 예정

[경기eTV뉴스] 안성시가 코로나19 관련 재난기본소득 25만원을 긴급 지원한다.

안성시, 재난기본소득 25만원 긴급 지원 발표
안성시, 재난기본소득 25만원 긴급 지원 발표

안성시는 31일 안성시청 2층 상황실에서 안성시 재난기본소득 긴급 지급 관련 브리핑을 갖고, 3월 30일 기준으로 안성시에 주소지를 두고 있는 모든 시민에게 1인당 재난기본소득 25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브리핑은 기자들 없이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으며, 홍보당담관실에서 동영상으로 촬영해 안성시청 홈페이지와 기관 유튜브에 즉각 게재했다.

비대면 발표를 통해 안성시장 권한대행 이춘구 부시장은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되고 사회 재난으로 급부상함에 따라, 안성시는 시민의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전국가적인 재난상황을 극복하고자 ‘안성시 재난기본소득 25만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말했다.

이춘구 권한대행은 또 “재난기본소득은 안성시의회의 심의를 거쳐 ‘지역화폐’ 형태로 신속하게 지급할 예정이며, 안성시의회와 함께 시민을 위한 상생과 협업으로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한 필요예산 약 459억 원은 전액 시비에서 충당할 예정으로, 4월 초 추경을 위한 의회 심의가 있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