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김미희 예비후보, 성남시의료원의 매일 ‘시민보고’ 시민소통 촉구
상태바
민중당 김미희 예비후보, 성남시의료원의 매일 ‘시민보고’ 시민소통 촉구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민중당 중원구 김미희 예비후보는 3월 2일 보도자료를 통해 “‘시민과 소통이 우선이다’, 성남시의료원은 매일 시민에게 보고하라!”고 촉구했다.

김미희 후보는 “성남시의료원이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어쩔 수 없다고 판단하여 무기한 개원연기를 발표한 것으로 보인다”며 “지역 감염 확산을 막자는 총력전인 만큼 시민과 시민사회의 이해와 협조가 더욱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성남시의료원 출입절차 안내 현수막
성남시의료원 출입절차 안내 현수막

이어 “시민과 소통하지 않으면 어떤 불상사가 발생할지 알 수 없는 불확실한 상황이다”고 우려했다.

또한 “성남시장이 페이스북과 성남시 홈페이지를 통해 시민과의 소통을 하고 있지만 구체적인 의료를 담당하는 성남시의료원이 투명하게 정보를 시민들과 공유하고 소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나아가 “시민이 만든 성남시의료원이 제대로 된 공공병원 역할을 하여 시민들에게 실질적이고 심리적인 안정을 주어야 할 시점이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미증유의 위기를 맞고 있지만 공동체가 힘을 모으면 극복할 수 있다”며 “방역전선에서 많은 의료진이 구슬땀을 흘리고 있지만 시민과 중소상인, 취약 계층의 불안과 절망은 상상 이상”이라며 “코로나 피해자와 사회적으로 취약한 계층에 대한 세심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민 입원 및 진료, 시민 방문 현황 등 코로나 관련 상황과 외래진료 운영현황을 시민들과 매일 소통’ ‘코로나 의심 시민의 무상 진료’ ‘음압병상 가동 등 공공병원으로의 계획’ ‘시민과 소통 없이 일방적으로 무기한 개원 연기를 발표한 일에 대해 100만 성남시민에게 사과’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