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코로나19’ 극복 협조 당부 서한문 발송
상태바
최대호 안양시장, ‘코로나19’ 극복 협조 당부 서한문 발송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十匙一飯 심정으로 주변 상가이용을 적극 권장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최대호 안양시장.

[경기eTV뉴스] 안양시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동네식당과 상가이용을 당부하는 시장명의의 서한문을 19일 경찰서, 소방서, 교육지원청, 교도소, 군부대 등의 유관기관과 기업체 등에 발송했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상가를 찾는 시민들의 발길이 줄어들고 지역경제 마저 위축될 것을 대비, 각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는 취지다.

최 시장은 서한문에서 시민의 건강과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도 감염병에 대한 과도한 불안심리가 전통시장 상인과 소상공인들이 고통을 겪고 있다며, 해당기관의 구내식당 운영을 최소화하는 대신 십시일반의 심정으로 주변의 음식업소와 상가를 적극 이용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시 또한 청사 구내식당 휴무를 월 2회에서 4회로 늘리고,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이용의 날 확대, 예산 조기집행 및 소상공인 경영자금 확대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다는 점을 밝혔다.

최 시장은 이와 함께 과거 동해안 대형산불과 태안 앞바다 원유유출 사고 등을 언급, 국가적 어려움이 있을 때마다 슬기롭게 극복해왔다며, 다시 한 번 우리의 저력을 보여줘야 할 때라고 재차 협조를 부탁했다.

한편 안양시는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던 시기인 지난 1월 말 일찍부터 비상대책본부를 꾸려 동향 파악과 사태에 대비하는 등 신속한 움직임으로 시민안전에 몰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