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뱃놀이축제, 2년 연속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상태바
화성 뱃놀이축제, 2년 연속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와 경기도 양 날개 달고 전국 대표 축제로
문화체육관광부 ‘2020-2021 예비문화관광축제’ 선정

[경기eTV뉴스] 화성시 대표 축제인 ‘화성 뱃놀이축제’가 문화체육관광부와 경기도의 지원에 힘입어 전국 대표 축제로 성장할 전망이다.

뱃놀이축제는 지난해에 이어, ‘2020 경기관광대표축제’에 2년 연속 선정됐으며, 문화체육관광부의 ‘2020-2021 예비문화관광축제’로 지정돼 명실상부 국내 대표 해양축제로 발돋움했다.

지난해 뱃놀이 축제 고급요트 승선체험 모습 ⓒ 화성시
지난해 뱃놀이 축제 고급요트 승선체험 모습 ⓒ 화성시

이에 앞으로 2년간 중앙부처 차원의 전문가 현장평가, 빅데이터 분석, 컨설팅 등이 체계적으로 지원되며, 6천만 원의 광역보조금과 경기관광공사의 마케팅도 약속됐다.

시는 이를 바탕으로 대한민국 대표 문화관광축제를 키워내겠다는 포부다.

오는 5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 전곡항에서 열리는 화성 뱃놀이축제는 지난해보다 확대된 시민참여와 야간 프로그램, 체험 액티비티를 제공한다.

특히 유소년 중심이었던 프로그램들이 부모 세대와 젊은 층까지 1인 1체험이 가능한 수준별 맞춤형 체험으로 다양해지며, 단순한 승선체험에서 벗어나 해상 파티와 배낚시, 가족단위 크루저 승선 등도 추가될 예정이다.

또한 밤바다 레이저쇼, 일루미네이션, 불꽃쇼, 달빛포차 등 풍성한 야간 프로그램으로 방문객들의 체류시간을 늘리고 숙박과 연계한 패키지여행도 선보일 계획이다.

강희배 관광진흥과장은 “뱃놀이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우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며, “시민 참여를 넘어 시민이 주도하는 문화관광축제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화성 뱃놀이축제는 24만 6000여명의 관광객을 끌어 모으며 대성공을 이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