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캠페인 벌여
상태바
안양시,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캠페인 벌여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침예절 지키고,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등 당부

[경기eTV뉴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중국여행객을 중심으로 확산되는 가운데 안양시가 설 연휴 전날인 23일 이를 예방하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

안양시,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캠페인 벌여
안양시,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캠페인 벌여

캠페인은 보건소직원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중앙시장, 안양역, 범계역 등 설을 맞아 인파가 특히 붐비는 3개소 일대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직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증세와 예방수칙 등을 안내하는 유인물을 전달하며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호흡기를 통해 감염될 수 있는 만큼 행인들에게 마스크도 배부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 옷소매로 가리고 기침하기, 비누를 이용해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등이 중요하다고 보건소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감염자 발생 지역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가금류나 야생동물과의 접촉을 피할 것 그리고 발열, 호흡곤란, 기침 등의 증상이 있는 사람을 주의할 것 등을 당부했다.

신정원 만안구보건과장은 “해외여행 14일 이내 발열, 기침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및 보건소로 즉시 신고해 안내를 받은 후 의료기관에 방문해야 하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안양시는 지난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비해 비상대책본부를 꾸려 24시간 가동하는 등 발 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