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2019 일자리 한마당…구직자 2,000여명 몰려
상태바
광명시, 2019 일자리 한마당…구직자 2,000여명 몰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1명 채용에 714명 면접 참여, 26명 현장 채용, 298명 1차 면접 통과
광명시는 20일 광명시민체육관에서 '2019 광명시 일자리 한마당'을 개최했다.
광명시는 20일 광명시민체육관에서 '2019 광명시 일자리 한마당'을 개최했다.

[경기eTV뉴스]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20일 광명시민체육관에서 광명시와 경기도, 고용노동부 안양지청이 공동 주최한 ‘2019 광명시 일자리 한마당’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일자리 한마당에는 이케아, 광명에디슨 박물관 등 광명역세권에 입주한 기업체를 비롯하여 관내 및 광명시 인근 70개 구인업체가 직접채용관과 간접채용관으로 참여했다. 학예사 등 전문직부터 사무직, 생산직까지 다양한 분야의 일자리를 대상으로 291명을 채용하는데 2,000여명의 구직자들이 몰렸다.

일자리 한마당 현장에서 714명이 면접에 참여했으며, 26명이 현장 채용, 298명이 1차 면접에 통과했다. 1차 면접 통과자는 오는 12월 중 채용 여부가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코스트코 등 관내 업체 기업설명회, NCS직무교육, VR면접체험, 경비교육 등 다양한 업종의 취업컨설팅과 여성 유망직업 상담관 등 일자리 한마당을 찾은 많은 구직자들에게 취업활동에 도움이 되는 유용한 정보를 제공했다.

특히 이번 일자리 한마당에서는 시민이 묻고 시장이 답하는 <JOB-談(잡담) 광명일자리 나도 한마디!> 코너를 마련하여 절박한 구직자들의 일자리에 대한 간절한 바람과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시에서 추진하는 일자리 정책에 대해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박승원 광명시장은 “최고의 복지는 일자리다. 오늘 현장에서 생생한 목소리로 들은 구직자와 구인업체의 이야기를 앞으로 일자리정책에 최대한 반영하여 양질의 다양한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오는 12월 소하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권역별 일자리박람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새로 입주하는 신규기업체 등에서 ‘찾아가는 일자리박람회’를 개최하여 실질적인 구인·구직자의 만남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기타 일자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광명일자리센터 ☎2680-6273)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