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광명동굴 앞 폭포와 쉼터 조성…편안한 휴식공간으로
상태바
광명시, 광명동굴 앞 폭포와 쉼터 조성…편안한 휴식공간으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28. 광명동굴 휴게 공간 및 인공폭포 조성사업 준공식 가져
박승원 광명시장 “광명동굴 외부개발 통해 다시 찾고 싶은 곳으로 만들겠다”

[경기eTV뉴스]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광명동굴 관람객 휴게공간 및 인공폭포 조성사업’을 마치고 28일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과 조미수 광명시의회 의장, 김영준 경기도의원, 시민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광명동굴 휴게 공간 및 인공폭포 조성사업 준공식
광명동굴 휴게 공간 및 인공폭포 조성사업 준공식

시는 지난 5월 공사를 시작해 △바닥분수 △40m 길이의 도섭지 △높이 13m 폭 17m의 인공폭포 △폭포 앞 쉼터를 조성했다. 다양하게 변하는 바닥분수와 도섭지는 아이들의 새로운 놀이터가 되고, 시원한 물줄기의 폭포는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인공폭포는 폭포 앞 쉼터, 빛의 광장 양쪽으로 떨어지게 설치돼 빛의 광장 전경을 한층 더 아름답게 꾸밀 뿐만 아니라 주변 관광객을 더욱 끌어 모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폭포 앞 쉼터에는 테이블과 의자를 설치해 관광객들이 편히 앉아 쉴 수 있도록 꾸몄으며, 행사가 있을 때는 체험부스를 설치하고 소규모 야외공연을 열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어 광명동굴의 새로운 명소가 될 전망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광명동굴을 찾는 관광객들이 많은데 외부에서 쉴 수 있는 공간이 많이 부족했다. 관광객들이 자연과 함께 쉴 수 있도록 광명동굴 외부에 다양한 휴식공간을 많이 조성했다”며 “앞으로도 광명동굴 주변 개발에 관심을 가지고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다시 찾고 싶은 곳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