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주간 맞아 청계천으로 간 ‘DMZ 사진전’
상태바
여행주간 맞아 청계천으로 간 ‘DMZ 사진전’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립국 감독위원회가 쵤영한 1950년대 사진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전시
여행주간 맞아 청계천으로 간 ‘DMZ 사진전’
여행주간 맞아 청계천으로 간 ‘DMZ 사진전’

[경기eTV뉴스]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는 가을 여행주간을 맞이하여 17일부터 한 달간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DMZ KOREA 사진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파주 캠프그리브스에서 진행중인 DMZ사진전을 더 많은 사람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청계천 근방의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열린다. 1953년 정전협정 체결 조인 이후 판문점에서 근무하던 중립국 감독위원회(NNSC) 군인들이 촬영한 남북의 일상을 볼 수 있다.

관람객은 희귀한 사진 관람과 함께 선착순 2,000명 한정으로 전시 사진 엽서를 국내외에 보내는 기회를 갖는다. 또한, 한국관광공사의 K-STYLE HUB(케이스타일 허브)에서 스탬프 투어를 완료할 경우, 선착순 3,000명에게 기념품으로 교통카드를 제공한다.

경기관광공사 관계자는 “청계천은 내외국인이 즐겨 찾는 대표적인 관광지로 더 많은 분들이 사진전을 보실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사진전을 통해 DMZ와 NNSC에 대해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전시회는 청계천에 위치한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중구 다동) 2층과 5층에서 10월 17일까지 개최되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