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 재난취약계층에 화재감지기·가스 자동차단기(타이머 콕) 등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계양구, 재난취약계층에 화재감지기·가스 자동차단기(타이머 콕) 등 지원사업 추진
  • 정춘용 기자
  • 승인 2019.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인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는 화재 발생 때 상대적으로 피해가 큰 재난 취약계층 등에 화재감지기, 가스 자동차단기 등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는 2015년부터 소방서를 통하여 취약계층에 소화기를 지원해 왔으며 지난해 12월에 지원 조례를 제정하여 올해부터는 구에서 직접 전기, 가스, 난방, 소방 등 재난발생 가능성이 있는 위험 노후시설 안전점검 및 시설을 지원하고 있다.

계양구, 재난취약계층에 화재감지기·가스 자동차단기(타이머 콕) 등 지원사업 추진
계양구, 재난취약계층에 화재감지기·가스 자동차단기(타이머 콕) 등 지원사업 추진

2012년 소방시설법이 개정돼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가 의무화됐지만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한 부모 가정, 청소년가정, 65세 이상 홀로 사는 노인 세대 등 에는 경제적 부담으로 제대로 설치되지 않고 있다는 판단에서 이다.

이에따라 구는 올 4월 10일부터 1개월 동안 각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485세대에 대하여 지원 신청을 받아 420세대에 대하여 화재감지기, 가스 자동차단기(타이머 콕) 등 설치를 마쳤으며 나머지 세대에 대하여도 추경예산을 확보하여 사업을 마무리 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다른 자치단체는 주택용 기초소방시설에 대해서만 지원하고 있는 실정이나 계양구는 전기, 가스, 난방, 재난안전 교육 등 지원대상 및 범위를 확대하여 무전재난(無錢災難)으로부터 모든 주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안전정책에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