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립미술관, 종이예술 세계로의 여행
상태바
양평군립미술관, 종이예술 세계로의 여행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궁무진한 가능성, 재료의 우수성, 상상초월 종이예술의 미학
국내 최고의 종이예술가들이 총망라된 ‘종이 충격’ 전

[경기eTV뉴스] 권순철, 윤석남, 전병현, 전광영, 김춘옥, 로즈박, 박광열, 신호윤, 김은, 이지현, 이종한, 차종순, 한기주, 김도명 등 40여 명의 종이예술의 진수를 보여준다.

양평군립미술관(류민자 관장)은 2019 미술여행-2, 여름프로젝트 종이 충격전을 통해 오는 9월 1일까지 종이창작의 독창적인 예술세계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종이 충격전은 국내외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현대미술 종이예술가들이 대거 참여하는 전시로서, 양평군립미술관이 휴가철을 맞이해 특별히 준비한 여름 프로젝트이다. 종이를 활용해 제작한 다양한 상상 속 예술작품들이 관객들의 시선을 자극하는 현대미술의 전형을 선보일 예정이다.

미술관 관계자는 “이번 종이 충격전은 관객들에게 보다 신비한 감동을 전달하기 위해 영상관과 평면드로잉을 병치시켜 자연친화적 재료로 제작된 설치작품을 도입해 표현의 심리적 확산에 극점을 이루는 기발한 아이디어작품들로 구성했다.”고 전했다.

또한 전시와 함께 2019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지역특화프로그램 사업 중 하나인『미술관 해프닝』프로젝트가 오는 8월 1일부터 3일까지 지역 작가들이 청소년들과 함께 공동작품을 제작하는 내용으로 진행되며 전시기간 동안 주말인 토, 일요일에는 어린이예술학교 <종이로 만드는 상상놀이터>가 진행되어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워나갈 것이다. 교육프로그램은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홈페이지. www.ymuseum.org / 문의. 031-775-851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