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6.20 목 22:06
> 뉴스 > 사회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경기도, 체납자 압류 물품 410점 공개 매각으로 세금 3억2,400만원 징수
승인 2019.06.12 권오규 기자 kgetv@naver.com

경기도가 고액체납자로부터 압류한 명품가방과 명품시계, 귀금속을 공개 매각해 3억2천4백만원의 세금을 징수했다.

   
▲ 2019 체납물품 공매현장 ⓒ 경기eTV뉴스

경기도는 12일 수원컨벤션센터 3층에서 체납자 압류 명품 공개매각을 실시한 결과 공매대상 490점 가운데 410점을 매각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매에서 최고가 낙찰을 기록한 압류물품은 특별공매 진행한 감정가 5천만원의 벤틀리 컨티넨탈 GT 차량으로 7,779만원에 낙찰됐다. 뒤를 이어 감정가 380만원의 롤렉스 시계가 1,010만원의 낙찰가를 기록했다.

900여평 규모 전시실에 마련된 공매장에는 1천5백여명이 방문했으며 남성들은 주로 명품시계나 양주·골프채에, 여성들은 명품가방, 귀금속류에 많은 관심을 가졌다.

경기도는 압류물품의 매각대금은 체납세액으로 충당하고 유찰된 압류물품 37점은 공매를 다시 실시해 매각할 예정이다. 나머지 43점은 세금을 납부해 공매가 취소됐다.

경기도는 지난해에도 체납자로부터 압류한 명품 464점을 매각하여 2억4천9백만 원의 체납액을 징수한 바 있다.

이의환 경기도 조세정의과장은 “민선7기 경기도가 조세정의실현을 위해 체납자 실태 전수 조사 등 강력징수체계 확립을 공약한 상태”라며 “동산공매는 매년 많은 도민들이 참여해 체납액 충당에 효과가 있어 앞으로도 계속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권오규 기자  kgetv@naver.com

<저작권자 © 경기e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발행소: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 565번길 63   영상제작국 : 수원시 장안구 팔달로 247번길 21
경기동부취재본부:용인시 기흥구 상갈로23번길 12-1   경기북부취재본부:의정부시 태평로10번길 17
전화:031)242-6972 등록번호:경기아 00171 / 등록일 2008년 10월 23일 / 발행인 편집인 권오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오재빈
게재된 컨텐츠는 본사의 허락없이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2008 경기eTV뉴스. All rights reserved. kgetv@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