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이 있는 삶 : 예술에 길을 묻다’
상태바
‘저녁이 있는 삶 : 예술에 길을 묻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덕 아트디렉터의 강연 진행, 시민 대상 참여자 모집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 청덕도서관은 오는 6월 5일부터 26일까지 총 4회(매주 수요일, 저녁 7시)에 걸쳐 강연 프로그램인 ‘저녁이 있는 삶 : 예술에 길을 묻다’를 일반 시민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한다.

6월 5일 저녁 7시, 청덕도서관 내 시청각실에서는 열리는 첫 번째 강연은 ‘엄마에게 보여주고 싶은 그림’, ‘명품의 조건’ 등의 저서로 알려진 조혜덕 아트디렉터가 진행하며, 인문학적 관점에서 회화를 감상하는 방법을 소개하고 그 감상을 통해 행복, 관계 등에 대해 고찰해 볼 예정이다.

조혜덕 아트디렉터는 뉴욕 첼시 아트게이트 갤러리 디렉터, 아트 엑시트 뉴욕 편집장 등을 지냈으며 현재 로웰 인터내셔널 부사장과 아트디렉터를 겸임하고 있다.

‘저녁이 있는 삶 : 예술에 길을 묻다’는 문화예술에 관심이 있는 성인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가 가능하며, 청덕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본 강연은 낮 시간의 독서 및 문화프로그램 참여가 어려웠던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저녁이 있는 삶 : 예술에 길을 묻다’ ⓒ 경기eTV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