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캐주얼 오케스트라 공연 ‘화성 평화음악회’ 개최
상태바
국내 최초 캐주얼 오케스트라 공연 ‘화성 평화음악회’ 개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11일 동탄여울공원에서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콘셉트로 열려

화성시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이하여, 모든 시민이 즐길 수 있는 ‘화성 평화음악회’를 오는 5월 11일 토요일 동탄 여울공원 특설무대에서 무료로 개최한다.

‘시민과 공감하는 화성의 평화’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음악회는, 국내 최정상 오케스트라인 KBS교향악단의 초청연주와 함께 2018부산국제영화제에서 화제를 모은 감동의 다큐영화 ‘폴란드로 간 아이들’이 상영된다. 영화 상영 이후에는 극중 주연까지 도맡은 추상미 감독이 직접 시민과 소통하는 토크콘서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화성 평화음악회’는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센트럴 파크 음악축제’ 형식을 국내 최초로 적용해, 한국 오케스트라 공연사상 처음 시도하는 야외 캐주얼 공연이다. 잔디밭에 돗자리를 깔고 앉아 웅장한 오케스트라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는 입소문이 퍼지면서 공연 마니아들 사이에서는 음악회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화성 평화음악회’를 준비한 화성시청 군공항이전대응담당관은 “가족과 소풍 온 것처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음악회를 기획했다”며 “우리 화성시의 평화 유산에 공감하는 많은 시민들의 참석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