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태국 수완나폼 공항 셔틀트레인(APM)사업 운영컨설팅’ 계약
상태바
인천교통공사, ‘태국 수완나폼 공항 셔틀트레인(APM)사업 운영컨설팅’ 계약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공기업 최초로 해외사업 진출 쾌거

인천교통공사(사장 이중호)는 21일(목) 태국 방콕 머큐어 호텔에서 이중호 사장, 안희태 경영본부장과 수랏차아 삼파오랏 태국 릉나롱사 대표, 디싸폰 파둥쿨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완나폼 국제공항 APM사업 운영 컨설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체결된 계약은 태국 IRTV 컨소시엄이 2020년 10월 개통을 목표로 건설 중인 방콕 수완나폼 공항의 셔틀트레인(APM) 사업의 개통 및 시운전에 대한 컨설팅 사업이다.

공사는 건설 공사가 완료되는 2019년 9월부터 운영준비에 착수하여, 개통 및 운영이 안정화 되는 2021년 10월까지 운영 컨설팅 사업에 참여한다.

이중호 사장은 이날 계약식 행사에서 “인천도시철도 1·2호선과 인천공항 자기부상열차, 의정부경전철 등의 운영 및 개통 경험으로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완나폼 국제공항 셔틀트레인(APM) 사업의 성공적인 개통을 위해 현지 업체와의 협력 및 기술전수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APM의 성공적인 개통과 안정화 성과를 바탕으로 태국 내 타 도시철도 사업의 추진과 사업 수주를 위해 상호 협력하여 한-태국 간 상생협력의 대표적인 모델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날 계약식에는 주 태국 대한민국대사관 김은정 공사참사관, 장주성 재경관, 대한무역진흥공사(KOTRA) 방콕무역관 윤하청 부관장, 한태상공회의소 홍지희 부회장 등을 포함해 태국철도협회 관계자 및 국내기업인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